보장내용 - 신규자동차보험료

보장내용

대인배상
서명확대
차량으로 사람을 다치게 한 경우 보상을 해주는 것으로 대인1과 대인2로 나누어집니다.
대인1의 경우는 의무적으로 가입해야하는 책임보험인데 누구라도 보장받을 수 있습니다.
그러나 보장 금액이 1,500만 원정도에 해당하여 적은 편입니다.

다음으로 대인2는 무한책임으로 보상하는 금액의 한도가 없습니다.
교통사고로 인해 사망 및 중장애 상태로 경제활동이 어려운 경우 보험사는 보통 원래 소득에 비해 낮게 책정합니다.
따라서 이러한 경우 정당한 보상을 위해 소송이 필요할 수 있습니다.
대물배상
바퀴
차량을 포함해 물건에 대한 파손에 대한 보장으로 자산가치가 있어야 합니다.
전에는 1억 원한도로 가입한 경우가 많았으나 최근 고액의 수입차가 많아져 2억이나 3억원 등의 한도로 늘어나는 실정입니다.

1억원한도 가입 시 기본 보험료가 20만원이므로 만원에서 2만원정도만 추가하면 2억원 한도가 가능하기 때문에 한도를 높이는 것이 효율적일 수 있습니다.
자차배상
악수
이는 자신의 차 수리비용을 보장받는 것으로 손해액 20%는 자기부담금으로 내야하고 최소한 20만 원에서 최대 50만 원의 부담을 할 수 있습니다.

또한, 매년 감가상각비용이 늘어나기 때문에 보험료는 비교적 저렴해집니다.
예를 들어 자신의 차량 평가금이 2,000만 원일 경우 수리비가 2,500만 원이 나오더라도 2,000만 원만 나오게 됩니다.
자손배상
bmw
나를 포함해 자신의 차량에 탄 사람이 다친 경우 보장을 해주는 것으로 1인 당 얼마의 한도가 있습니다.
자기신체사고와 자동차 상해로 나뉘며 자기 신체사고는 부상당했을 때 상해급수별 한도 내에 실제 치료비 보장이 되나 자동차 상해는 의료비나 치료비 보상과 함께 위자료나 휴업 손해비 등을 받을 수 있습니다.
그러므로 자동차상해가 더 비싸고 보장혜택이 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