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명보험업계 보험업계 계약대출 너무 높아

보험뉴스

그동안 우리의 목숨을 보장해주는 생명보험업계가 고금리를 자랑하는 상품을 이용해서 보험계약대출을 받고 있거나 희망하는 소비자들에게 대출관련 장사를 하고 있는 것으로 쉽게 보여지고 있어 이에 대한 비판을 너무나도 많이 받고 있어 많은 사람들의 궁금증을 집약시키고 있는 모습을 보여주고 있어 이를 어떻게 해결할 것인지가 생명보험업계가 지니고 있는 다른 문제가 될 가능성이 농후합니다.

생명보험업계에 따르면 생명보험업계의 보험계약대출이 최근에 크게 증가했음에도 불구하고 보험계약대출 금리는 여전히 높은 수준에 머물러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보험사의 보험계약대출은 보험계약의 해지환급금 범위내에서 대출을 받을 수 있는 계약을 의미하며 약관대출로도 불리고 있는 실정입니다.
이는 당일 대출은 물론 대출 수수료도 없으며 보증인도 필요없는 경우가 많아 대출금이 필요한 소비자들이 활용하는 건수가 급증하는 상품으로 보험 가입자들은 정부의 가계대출 규제로 은행 대출이 어렵게 되자 약관대출을 대안으로 활용하고 있어 이와 관련된 문제들을 빨리 해결하라는 의도가 숨겨져 있는 것으로 파악됩니다.